‘나는 SOLO’ 데이트 중 눈물 쏟은 영숙에 3MC, 눈물X충격! 광수, 삼각 로맨스 끝내나?

유진아 기자 | 기사입력 2022/08/10 [11:26]

‘나는 SOLO’ 데이트 중 눈물 쏟은 영숙에 3MC, 눈물X충격! 광수, 삼각 로맨스 끝내나?

유진아 기자 | 입력 : 2022/08/10 [11:26]

 

 

나는 SOLO(나는 솔로)’ 영숙의 오열 사태에 3MC가 충격을 받는다.

 

10일(오늘) 밤 10시 30분 방송하는 SBS PLUS와 ENA PLAY(이엔에이플레이) 리얼 데이팅 프로그램 ‘나는 SOLO’에서는 이이경의 눈물샘을 자극하고, 송해나의 극대노를 유발한 ‘광수발(發) 로맨스’ 대격변이 펼쳐진다.

 

앞서 옥순과 영숙은 광수를 놓고 피할 수 없는 ‘정면 승부’를 택해, ‘2대1’ 데이트하게 된 상황. 이날 광수는 ‘2대1 데이트’를 마친 뒤 옥순, 영숙을 따로 만나 ‘1:1 대화의 시간’을 갖는다. 이때 광수는 옥순, 영숙 모두에게 의미심장한 멘트를 던져 최종선택 전날까지 확실한 속내를 드러내지 않는다.

 

그런데 영숙은 광수의 이야기를 묵묵히 듣던 중, 주체할 수 없는 눈물을 쏟아 3MC를 ‘대충격’에 빠뜨린다. 영숙은 “지금 (광수님이) 하신 말을 제대로 못 알아듣겠다”면서 광수를 향해 애써 미소짓는다.

 

영숙의 절절한 눈빛을 지켜보던 MC 이이경은 “와, 눈물 날 것 같아”라고 한 뒤, 고개를 뒤로 젖힌 채 눈물을 삼킨다. 데프콘 역시, “와~미칠 것 같다”라고 ‘말잇못’ 한다. 급기야 이이경은 “날 울렸다, 울렸어”라고 영숙에게 과몰입하고, 송해나는 “뭐? 왜 저래?”라고, 영숙을 울린 광수를 향해 ‘극대노’ 한다.

 

과연 두 사람에게 무슨 일이 벌어진 것인지, 광수를 둘러싼 옥순-영숙의 삼각 로맨스의 결말이 어떠할지 초미의 관심이 쏠린다. 영숙의 오열 사태 전말은 10일(오늘) 밤 10시 30분 SBS PLUS, ENA PLAY에서 방송하는 ‘나는 SOLO’에서 확인할 수 있다.

 

사진 제공=SBS PLUS, ENA PLAY

  • 도배방지 이미지

광고
광고